헤드라인뉴스

바늘로 100번 찔러도 90도 열에도 끄떡없는 코로나바이러스

상해한국상회
2020.09.21 15:10 106 0

본문

 주간 뉴스

■ 주요일간지 헤드라인 뉴스  ■ 회원 및 경제 동향 
[주중한국대사관,  FUVIC 및 코트라, 중국한국상회주중한국대사관  발표 자료 공유 

 

 바늘로 100번 찔러도 90도 열에도 끄떡없는 코로나바이러스 

전  세계를 마비시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SARS-CoV-2)가 웬만해서는 죽지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험실에서  바늘로 100번 찔러도, 90도  열을 가해도 죽거나 모양이 파괴되기는커녕 곧 원상회복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진은  직경 80nm(나노미터·100만분의 1)인 코로나바이러스 입자를 미세바늘로 끝에서 끝까지 찔렀지만 모양이  찌그러질 뿐 바늘을 빼면 다시 원상회복했다

 

연구진은 100번이나 같은 작업을 했지만 그때마다 코로나바이러스 입자는 터지기는커녕 거의 온전한 모양을 유지했다.

 

연구진은  또한 코로나바이러스 입자에 90도의 열을 10분간  가했으나 "원형의 모양이 아주 조금만 바뀌었을 뿐 거의 영향이 없었다"고 밝혔다.

 

세멜바이스대  연구진은 코로나바이러스 표면에 있는 '스파이크 단백질'은  열에 그을리면 일부 떨어져나갔지만 바이러스의 전체적인 구조는 온전한 상태를 유지했다고 밝혔다.

 

https://www.yna.co.kr/view/AKR20200920019500074?section=international/china

 

홍콩 첫 의료용 대마초 카페 오픈과자·음료 판매

 

홍콩에서 첫 의료용 대마초 카페가 문을 열었다고 AP통신이  20일 보도했다.

 

이달 초 문을 연 '파운드'라는 이름의 카페에서는 대마 성분 중 하나이지만 환각 작용을 일으키지 않는 칸나비디올(CBD: cannabidiol)이 함유된 과자와 커피, 맥주, 주스 등을 판매한다

 

대마초는 크게 의료용 대마초와 기호용 대마초로 나뉜다.

 

마약으로 규정된 대마초는 기호용 대마초다. 기호용 대마초는 주성분이 향정신성 화학작용, 즉  환각을 일으키는 테트라하이드로칸나비놀(THC:  tetrahydrocannabinol)이고 의료용 대마초의 주성분은  이러한 환각작용이 없는 칸나비디올이다

 

칸나비디올은 뇌전증·치매·신경질환 등에 효능이 있는 물질로 알려졌다.

 

https://www.yna.co.kr/view/AKR20200920046600074?section=international/china

 

인민망 한국어판

 

 中 국무원, 대미 추가관세 부과상품 첫 배재 연장 리스트 발표(9.16)

 

인민망 한국어판

 

 디지털인민페, 현금 대체로부터 착수한다(9.17)

 

 

 
[중국한국상회  주간 보고 자료 공유] 

 

   

  포스코

 

 中 주도 글로벌 철강업황 회복포스코반등  가능성 높아

 

현대자동차

 

 현대차, ‘中  기대주팰리세이드 사전예약 개시흥행  예감

 

 LG전자

 

 LG전자, 中  일대일로 효과 톡톡’… 열차로  열흘만에 유럽 부품 조달

 

 KOTRA

 

 KOTRA, 코로나 이후  中서 첫 오프라인 상담회 개최

 

종근당건강

 

 종근당건강 중국  전용 락토핏’ 2종 판매해외  사업 발 넓힌다

 

 DMS

 

 “DMS, 中 디스플레이 투자 확대 수혜…  목표가  70%↑”

 

두산

 

 두산, 세계  최대 드론전시회 참석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09 건 - 1 페이지
제목
상해한국상회 28 2020.10.21
상해한국상회 34 2020.10.21
상해한국상회 68 2020.09.28
상해한국상회 107 2020.09.21
상해한국상회 261 2020.09.01
상해한국상회 297 2020.08.17
상해한국상회 233 2020.08.03
상해한국상회 253 2020.07.27
상해한국상회 312 2020.07.21
상해한국상회 323 2020.07.14
상해한국상회 417 2020.07.06
상해한국상회 439 2020.06.29
상해한국상회 461 2020.06.22
상해한국상회 488 2020.06.15
상해한국상회 504 2020.06.09